문화복합공간, 미사도서관 내년 2월 개관
문화복합공간, 미사도서관 내년 2월 개관
  • 하남매일
  • 승인 2019.06.18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면적 6447㎡, 지하1·지상4층 규모…10월말 준공 박차

teen’s 자료실, 13~19세 청소년 독립된 공간 이용 가능한 특성화된 장서·열람공간 제공
메이커스페이스 공간, 3D 프린터기 활용한 코딩을 비롯한 다양한 메이킹 활동

 

하남시는 내년 2월에 개관 예정인 미사도서관이 현재 건축공사 공정률 61%를 달성하며, 오는 10월말 준공을 위해 순조롭게 진행 중이라고 18일 밝혔다.

총 사업비 194억여원을 투입하여 미사누리공원 2호 공원 내(아리수로 545)에 건립되는 미사도서관은 부지면적 4000㎡, 연면적 6447.75㎡으로 지하1층에서 지상4층 규모이다.

▲1층에는 영유아열람실, 어린이열람실, 구연동화체험실을 ▲2층은 자료열람실, 세미나실을 ▲3층은 디지털자료열람실, 애니메이션자료열람실, 보존서고를 ▲4층에는 강당, 문화교실, 하늘마루정원 배치해 다양한 연령대가 이용할 수 있는 공간으로 제공될 계획이다.

특히, 미사도서관은 동화체험실 및 청소년을 위한 teen’s 자료실을 운영하여 연령대에 맞는 특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게 되며, 새로운 도서관의 역할을 반영한 메이커스페이스, 하남시의 색깔을 입힌 애니메이션자료실도 운영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내년 2월 미사도서관이 개관되면 독서·문화·교육을 한 공간에서 누릴 수 있는 미사의 문화복합공간으로의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