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경희대병원, 의료관광 우수 유치기관 선정
강동경희대병원, 의료관광 우수 유치기관 선정
  • 하남매일
  • 승인 2019.12.16 1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동경희대학교병원(원장 김기택)은 2019년 법무부에서 지정하는 의료관광 우수 유치기관에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2015년, 2017년 이후 연속 세번째다.

강동경희대병원은 2008년 국제진료를 시작한 이후 KUIMS라는 국제환자 전문브랜드를 런칭해 암을 포함한 중증질환부터 한방·치과 등 특화된 진료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영어·러시아어·중국어·몽골어가 가능한 전문 의료코디네이터가 상주해 고객 맞춤 전문통역서비스를 제공한다. 지난해 2018년에만 53개국, 1만837명의 환자가  KUIMS를 찾았다.

강동경희대병원 유승돈 의료협력실장은 “국제진료 선도병원으로 이번 지정을 통해 다시 한 번 위상을 확립하는 계기다 됐다"며 “앞으로도 외국에서 먼저 찾는 글로벌 의료브랜드로 대한민국의 의료를 세계에 알리는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법무부는 무등록 의료관광 업체의 무분별한 알선 행위를 막고 의료관광 활성화를 위해 2년 마다 ‘의료관광 우수 유치기관’을 지정하고 있다. 심사를 통해 보건복지부에 등록된 유치기관 중 최근 1년간 의료관광 초청(비자)실적 50건 또는 외국인 진료실적 500건 이상을 등록한 업체를 선정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