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겨울철 폭설 대비 선제적 대응훈련
하남시, 겨울철 폭설 대비 선제적 대응훈련
  • 이남기 기자
  • 승인 2019.10.28 1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절기 폭설 대비, 제설작업 모의훈련 실시

하남시는 겨울철 폭설로 인한 시민의 인명·재산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철저히 대비 중에 있다.

시는 지난 24일 동절기 폭설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제설전진기지(팔당대교 일원)에서 제설작업 모의훈련을 가졌다.

이번 훈련은 조춘섭 교통환경국장 주재로 건설과 제설작업반, 각 동 행정복지센터 제설담당자 등 30여 명이 참여했으며, 제설장비 사전점검 및 임무고지와 신속한 대처능력을 배양하기 위해 마련됐다.

훈련은 제설기와 살포기 점검 및 결합시연, 제설차량별 임무고지 및 제설제 상차훈련 등을 실시했다.

특히 제설장비 결합시연은 제설차량에 제설기와 살포기 장비를 결합하는 과정을 보여주고 제설반원들의 결합 실습과 살포기 작동훈련 등 실질적인 훈련으로 이뤄졌다.

이어 올해 신규 설치한 제설전진기지 내 호이스트(이동식크레인)를 활용하여 폭설 시 즉각 대응 할 수 있도록 제설차량 15대에 제설제 상차훈련도 실시했다.

조춘섭 국장 “직원들의 적극적인 협조로 제설 작업 모의훈련이 일사불란하게 진행되었다”며 "실제 강설 예보가 발령 나면 신속하게 비상근무태세를 유지하고 장비점검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이번 동절기 폭설에 대비해 시는 제설전진기지에 친환경제설제 800t을 확보 비축 중이고 만약의 사태에 대비해 추가 구입비 2억원 예산을 확보했으며, 제설기, 살포기 등 제설장비 구입 관련 예산을 추가 확보해 신규 구입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