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미사복지관-경기북부금연지원센터 업무협약
하남미사복지관-경기북부금연지원센터 업무협약
  • 이남기 기자
  • 승인 2019.10.08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남시미사강변종합사회복지관 조혜연 관장(오른쪽)과 경기북부금연지원센터 서홍관 센터장.
하남시미사강변종합사회복지관 조혜연 관장(오른쪽)과 경기북부금연지원센터 서홍관 센터장.

하남시미사강변종합사회복지관(관장 조혜연)과 경기북부금연지원센터(센터장 서홍관)는 금연지원을 위해 국립암센터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미사복지관과 경기금연지원센터는 지역주민의 건강 증진을 위해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전문적 금연지원 서비스를 지원하기 위해 협약을 맺었다.

협약은 여성, 대학생, 소규모 작업장 등 다른 대상보다 더욱 금연이 어렵고 흡연재발의 위험이 높은 관내 장애인 금연지원을 위한 대상자 발굴, 적극적인 지원 실시와 주민의 사회복지 증진에 대한 지원 협력에 관한 내용을 담고 있다.

미사복지관은 장애인이 많이 거주하는 영구임대 주택 내에 위치한 기관으로 2018년 일사천리 누림상담으로 금연지원센터와 처음 인연을 맺은 이후 복지관의 사례관리 대상자 중 심각한 흡연문제를 가진 대상자와 연계해 금연상담을 진행하고, 금연홍보 캠페인, 월 1회 이상 1대1 맞춤형 찾아가는 금연상담 등을 함께 진행해 왔다.

조혜연 복지관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금연사각지대 장애인들과 취약계층에게 전문적이고 적극적인 금연지원 서비스를 할 수 있게 되었다”며 “복지관은 사회복지서비스와 지역주민의 건강 증진을 지원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서홍관 센터장은 “미사강변 13단지에 거주하는 취약계층 중에 장애를 가진 분도 상당수 계시며, 이미 주민 17명이 금연에 도전하고 계신 것으로 알고 있다”며 “하남시미사복지관과 업무협약을 통해 장애인 금연지원사업을 함께 할 수 있게 되어 기쁘고 하남시 주민들의 금연을 통한 건강증진을 위해 지원과 협조를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하남시미사복지관과 경기북부금연지원센터는 협약식 이후 찾아가는 금연지원서비스 협력기관 간담회를 가졌으며 19일에 미사강변도시 13단지 내에서 진행되는 ‘제2회 우리하남 나눔 대바자회’에서 금연지원을 위한 부스를 통해 하남시민 흡연자들에게 보다 쉽게 금연을 시도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다각적인 금연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