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장애인복지관, 장애인 카페 운영 협약
하남시-장애인복지관, 장애인 카페 운영 협약
  • 신영옥 기자
  • 승인 2019.10.07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민간 연계 중증장애인 신규일자리 미사도서관점 카페 운영
김상호 시장(오른쪽)과 장애인복지관 민복기 관장.
김상호 시장(오른쪽)과 장애인복지관 민복기 관장.

하남시는 7일 하남시장애인복지관(관장 민복기)과 신축중인 미사도서관 1층 북카페에 설치할 예정인 'I got everything 미사도서관점' 카페 운영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하남시는 운영 공간을 무상으로 제공하고 시장애인복지관은 중증장애인을 훈련하고 고용해 카페를 운영하기로 했으며, 카페 운영에 필요한 시설 및 집기, 인테리어 공사는 한국장애인개발원에서 지원을 하기로 했다.

김상호 시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중증장애인의 일자리 확충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계속해서 사회적 나눔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I got everything'은 한국장애인개발원이 추진하는 중증장애인 공공·민간 연계 신규일자리 창출 사업으로 전문가의 컨설팅을 받아 장애인 카페에 표준화를 적용하고, 고품질 커피 원두·인테리어·제품 디자인·합리적인 가격 등을 갖춰 2016년 10월 정부세종청사에 첫 선을 보이고 현재 전국 41곳에 매장을 두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