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원 경기도 지방정원, 입장객 40만 명 돌파
세미원 경기도 지방정원, 입장객 40만 명 돌파
  • 신영옥 기자
  • 승인 2019.10.05 1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평군 양서면 두물머리에 있는 경기도 지방정원 세미원이 지난 4일 오후 연 관람객수 40만 명을 돌파했다. 40만번째 관람객 박재성씨 가족과 정동균 군수(오른쪽 첫번째)
양평군 양서면 두물머리에 있는 경기도 지방정원 세미원이 지난 4일 오후 연 관람객수 40만 명을 돌파했다. 40만번째 관람객 박재성씨 가족과 정동균 군수(오른쪽 첫번째)

양평군은 양서면 두물머리에 있는 경기도 지방정원 1호인 세미원이 지난 4일 오후 연 관람객수 40만 명을 돌파했다고 5일 밝혔다.

40만 번째 관람객은 김포시에 사는 박재성 씨 가족으로 부인 장정임씨와 5살 자녀가 함께 선정됐다. 세미원은 40만 번째 박씨 가족에게 정동균 군수가 꽃다발과 연을 주제로 한 기념품을 증정하고 기념촬영을 했다.

정 군수는 박재성씨 가족에게 “양평을 찾아주셔서 감사하고 40만 번째 고객이 되는 오늘과 같은 행운이 늘 함께 하여 건강하고 행복한 가족이 되길 바란다”며 축하했다. 박 씨는 “날씨가 좋아 가족끼리 기분 전환도 할 겸 바람 쐬러 왔는데, 이런 뜻 밖의 영광과 행운이 함께 해서 기쁘고 감사하다. 앞으로도 자주 오겠다”고 답했다.

정 군수는 세미원 관람객 40만명 돌파와 관련해 “먼저 직원들에게 축하와 감사를 전하고 경기도 지방정원 제1호 세미원을 찾아주신 많은 분들께 또한 감사를 드린다. 세미원이 국가정원으로 승격되어 양평의 브랜드가치 상승과 지역민의 경제적 발전을 이룰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세미원은 올해 목표인 연 관람객수 45만 명을 순조롭게 돌파할 것으로 예상된다. 폭염의 영향이 컸던 2018년도 연 관람객이 37만8507명이었던 것을 감안한다면 가파른 증가를 보이고 있다. 이러한 증가의 원인은 경기도 지방정원 제1호 등록에 따른 시너지 효과로 볼 수 있다.

또한 세미원은 지난 9월 순천만 국가정원에서 열리는 2019 대한민국 균형발전 박람회 대국민 공모전에서 ‘지역균형발전을 위한 Garden City 제안’을 발표해 최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향후 정원 산업 운영 및 관련 행사 유치를 위해 만전을 기하고 있다.

올해 목표인 45만을 넘어 50만을 달성한다면 50만 번째 관람객에게는 평생무료입장권을 기념품으로 선물할 예정이다. 세미원은 10월 31일까지 ‘수련문화제’를 개최한다.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www.semiwon.or.kr)를 참조하거나 전화(031-775-1835)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